제목 Japan`s economy shows signs of deterioration
작성자 KSK
이메일
홈페이지
조회수 14363 등록일 2008/8/2 (13:20)
Japan`s economy shows signs of deterioration

Japan's economy showed more signs of deterioration as government data revealed Tuesday that the unemployment rate inched up and consumers tightened their purse strings amid rising food and oil prices.
Japan's jobless rate in June climbed to 4.1 percent from 4.0 percent in May, the highest level since last September, the Ministry of Internal Affairs and Communications said.
In another sign, the ministry said Japan's household spending in June dropped 1.8 percent from a year earlier, marking the fourth consecutive monthly decline.
Global rises in energy and food prices prompted consumers to be thrifty in those areas. Household spending on food dropped 3.6 percent, while outlays for clothing dropped 13.8 percent from a year earlier. Health and medical expenses also shrank 11.9 percent, according to the ministry report.
The total number of jobless in June stood at 2.65 million, up by 240,000 from a year ago, marking the third consecutive year-on-year increase, the ministry said.
The jobless rate for men was at 4.2 percent, unchanged from the previous month, while the rate for women rose to 4.0 percent from 3.7 percent in May, it said.

2008.07.29 13:42 입력 / 2008.07.29 17:49 수정

-------------------------------------------------

日, 경기침체 신호 뚜렷



일본 정부가 29일 발표한 통계자료에 의하면 실업률은 증가하고 식료품 가격 인상과 고유가로 소비심리는 위축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총무성은 일본의 6월 실업률은 5월의 4%에서 6월 4.1%로 올라 지난해 9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총무성은 6월 임금생활자의 가계지출이 전년전월 대비 1.8% 하락하며 4개월 연속 감소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전했다.

에너지 및 식료품 가격의 고공행진이 소비심리 부진을 가져왔다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식료품과 의류에 대한 지출은 전년대비 각각 3.6%, 13.8% 하락했다.

이밖에 의료비 지출도 전년대비 11.9% 떨어졌다고 총무성은 밝혔다.

한편 일본의 6월 실업자수는 265만명을 기록, 전년대비 24만명 증가해 3년 연속 상승세를 보였다.

남성의 평균실업률은 4.2%로 5월에 비해 변화가 없었으나 여성의 실업률은 5월 3.7%에서 6월 4%로 올랐다고 총무성은 전했다.

TOKYO, Japan(CNN)/권성근(JOINS)

 
   
     


다음글 이전글 목록 수정 삭제 추천